김해공항 BMW 질주사고 가해자는 항공사 직원 / 연합뉴스 (Yonhapnews)


(서울=연합뉴스) 지난 10일 택시기사를 치어 의식불명 상태로 만든 일명 '김해공항 BMW 질주사고'의 운전자 정모(35) 씨가 항공사 직원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.

공항진입도로 사정을 잘 아는 항공사 직원이 왜 해당 구간에서 과속했는지 이해할 수 없는 부분인데요.

관련 내용을 영상으로 살펴보시죠.

영상제공 : 보배드림, 편집 : 손수지

◆연합뉴스 홈페이지→ http://www.yonhapnews.co.kr/
◆현장영상 페이지→ http://www.yonhapnews.co.kr/video/2621010001.html?m=field&template=5570
◆카드뉴스 페이지 → http://www.yonhapnews.co.kr/digital/4904000001.html


◆연합뉴스 공식 SNS◆
◇페이스북→ https://www.facebook.com/yonhap/

5 days ago